한국장로신문
뉴스오피니언교양피플미션말씀특별기고 | 지난연재물
[제1642호]  2019년 5월  18일
기사검색
전장연 총회 교단 교계 동정 연합기관행사일정 특별기획 포토에세이
교계이슈
특집
기타
Home > 특별기고 > 교계이슈
달란트대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 사람들(202) -해리엇 비처 스..
∙Harriet Beecher Stowe∙1811-1896영국에서는40개 출판사에서“톰 아저씨의 오두막”을 출판했다. 이내20개 언어로 번역되었고, 프랑스의 조르주 상드, 독일의 하인리히 하이네, ..
달란트대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 사람들(201) -해리엇 비처 스..
∙Harriet Beecher Stowe∙1811-1896미국 노예들은 백인 주인의 아이를 낳고 그 아이를 노예라고 팔아버렸다. 부모 의식이 없음은 물론 아이를 재산으로 여겼다. 모든 백인이 그랬다는 것이 아니..
달란트대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 사람들(200) -해리엇 비처 스..
∙Harriet Beecher Stowe∙1811-1896이 사실을 안 톰과 캐시는 친하게 된다. 캐시가 톰에게 같이 도망할 것을 권유하나 그는 듣지 않는다. 얼마 뒤 캐시가 새로 끌려온 노예와 도망쳐 버리..
달란트대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 사람들(199) - 해리엇 비처 스..
∙Harriet Beecher Stowe∙1811-1896이런 마음은 당시 흑인 영가 가사에 잘 나타나 있다. 흑인 영가란 미국의 흑인 노예들이 고된 노동의 괴로움 속에서 부르기 시작한 신앙적이며 영적 민요이다.&nb..
달란트대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 사람들(198) - 해리엇 비처 스..
∙Harriet Beecher Stowe∙1811-1896톰은 늙은 흑인 노예로 독실한 기독교인이다. 사람들은 그를‘톰 아저씨’라고 불렀다. 성실하고 충직한 사람이어서 셸비는 그에게 집안 살림을 일임하다시..
달란트대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 사람들(197) - 해리엇 비처 스..
∙Harriet Beecher Stowe∙1811-1896스토 여사가 결혼한 후 딸을 낳았다. 참으로 사랑했는데 갑자기 병이 들어 죽었다. 갑작스럽게 딸을 잃고 나니 세상 모두를 잃은 것 같았고 눈을 감으나 ..
달란트대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 사람들(196) - 해리엇 비처 스..
∙Harriet Beecher Stowe∙1811-1896해리엇 비처 스토는“톰 아저씨의 오두막”이라는 소설을 통해 미국의 노예해방 운동에 불을 지핀 인물이다. 그는 기독교 신앙으로 이 소설을 써서 미국의 기독교인..
달란트대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 사람들(195) - 레프 니콜라예..
∙Lev Nikolayevich Tolstoy∙1828-1910 1898년에 쓴‘예술론’은 그의 예술철학이었다. 빛나는 것이라고 모두 금은 아니다. 진정한 예술과 그렇지 않은 것이 있다. 진정한 ..
달란트대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 사람들(194) - 레프 니콜라예..
∙Lev Nikolayevich Tolstoy∙1828-1910 그가 어려서 러시아 정교회의 전통적 세례를 받았으며 그 교회에서 청년시절 신앙교육을 받았다. 그는 전쟁에서 많은 사람을 죽였다고 고백했다.&nbs..
달란트대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 사람들(193)- 레프 니콜라예비..
∙Lev Nikolayevich Tolstoy∙1828-1910러시아 정교회 내 평화주의 교회인 두호보르 파에 영향을 주었다. 두호보르 파는 하나님 외의 권위에 대해서는 복종하지 않았으며 톨스토이가 쓴‘하나님의 ..
Page 1/45     ◁  [1] [2] [3] [4] [5] [6] [7] [8] [9] [10]   
이번호 많이 본기사
기드온의 ‘금 에봇’
타락한 천사, 사탄, 루..
147. 철종의 가계도 ..
[장로] 평생을 교회·..
332. ‘기도합니다’와..
59. 초락도 금식 기도..
<94-총회총대5>
“사나 죽으나, 선하게 ..
<94-총회총대4>
331. ‘고범죄’에 ..
만평,만화
새 희망의 꿈을 꾸는 청년들 되.....
사랑으로 가정을 세우는 부모되.....
어린이 같이 순전한 마음으로 하.....
공지사항
[정기휴간]5월 10일자
[9월 28일자] 추석연휴 휴간..
회사소개구독신청 지사 Contact Us Site Map

한국장로신문의 모든 콘텐츠(기사)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,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.
청소년보호책임자: 이승담 | Copyright (c) JANGRO. All rights reserved.